포토 뉴스

밀양시, 제50회 경남공예품대전 단체 우수상 수상

2020/07/11 14:19:13뉴스핌

[밀양=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 밀양시는 10일 경남도 공예협동조합 '빛 갤러리'에서 열린 '제50회 경상남도 공예품대전' 시상식에서 단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밀양시 투자유치과 손은희 팀장(오른쪽 세 번째)이 10일 경남공예협동조합 '빛 갤러리'에서 열린 '제50회 경상남도 공예품대전'에서 단체 우수상을 받고 기뻐하고 있다.[사진=밀양시] 2020.07.11 news2349@newspim.com

경남도가 주최하고 경상남도 공예협동조합이 주관하는 '경상남도 공예품대전'은 공예산업의 발전과 공예인들의 판로기반 확대를 위해 해마다 열리고 있다. 특선 이상 수상자에게는 '대한민국 공예품대전'의 출품자격이 주어진다.

총 92명이 수상한 이번 대회에서 밀양시는 김명희 작가 '꿈이 수놓인 화폭-베갯모', 송길선 작가 '능금의 미를 도자에 담다'등 2명의 은상 수상자와 박수현(인고), 황옥미(안식) 2명의 동상 수상자, 장려 1명, 특선 1명, 입선 7명의 수상자를 배출하면서 김해시, 진주시에 이어 단체상을 수상했다.

그 외에도 우해요 대표 정재헌씨는 경남도 전통공예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표창장을 수여받았다.

총 13명의 입상자를 배출한 이번 대회 결과, 김해시·진주시의 공예인 및 공예산업 규모와 비교해도 놀라운 성과로, 이를 통해 밀양시 공예인들의 우수함을 널리 알릴 수 있었다.

권일혁 투자유치과장은 "지난해 대회에 이어 이번 대회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것은 모두 관내 공예인들의 열정 덕분이다"면서 "앞으로도 밀양시의 공예산업 발전과 우수 공예품 발굴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