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정 총리 "백선엽 장군, 육군장으로 대전현충원에 잘 모실 계획"

2020/07/12 18:29:55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12일 고(故) 백선엽 장군의 안장 문제에 대해 "정부는 육군장(葬)으로 (고인을) 대전현충원에 잘 모실 계획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후 4시 45분께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백 장군의 빈소를 찾아 약 15분간 조문했다. 정 총리는 이후 기자들과 만나 "고인은 6·25전쟁에서 큰 공훈을 세웠다"며 "육군장으로 대전현충원에 잘 모실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정 총리는 이어 일각에서 고인을 서울현충원에 안장해야한다는 의견이 나오는 것에 대한 입장을 묻자 말 없이 빈소를 빠져나갔다.


백 장군은 서울현충원 장군 묘역이 지난 1996년 만장됨에 따라 장례 후 대전현충원 장군 묘역에 안장될 예정이다.







송승윤 기자 kaav@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