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강남구, 7월 정기분 재산세 3424억원 부과

2020/07/13 06:43:44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 10일 주택·건축물 30만3874건에 대해 7월 정기분 재산세로 3424억원을 부과했다.


재산세는 과세기준일(매년 6월1일) 현재 소유자에게 매년 7월과 9월에 부과되며, 7월에는 건물·주택 50%, 9월에는 토지·주택 50%가 과세대상이다.


납부기간은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로 ▲서울시지방세인터넷납부시스템 ▲‘STAX’ 앱 ▲전용계좌 ▲ARS(1599-3900) 등으로 할 수 있다.


납부기한이 경과하면, 3% 가산금이 부과된다.


한편 재산세는 지방자치단체가 지방도로, 상·하수도, 청소·소방시설, 도서관 등 지역 내 공공서비스에 필요한 재원으로 쓰인다.


임경식 세무1과장은 “마감일이 다가올수록 금융기관 창구가 혼잡할 뿐 아니라 시스템 접속이 느려져 납부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며 “납세지연가산금 등이 부과되지 않도록 기한 내 납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