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상보] 코로나 신규확진 39명, 해외유입 28명·지역발생 11명

2020/07/15 10:27:56매일경제
국내 코로나19 여파가 지속하는 가운데 15일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째 30명대를 기록했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줄었지만 해외유입은 늘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9명 늘어 누적 1만3551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33명)에 이어 이틀 연속 30명대를 기록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해외유입 28명, 지역발생 11명이다. 해외유입이 지역발생의 2.5배에 달했다.

해외유입 사례 가운데 23명은 공항이나 항만 검역 과정에서 확진됐다. 나머지 5명은 경기(2명), 대전(2명), 인천(1명)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최근 코로나19가 지구촌 곳곳에서 재유행하고 있는 데다 계절 노동자를 비롯한 외국인 입국자가 늘어나면서 해외유입 사례도 꾸준히 늘어나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지역발생 11명의 경우 서울 6명, 경기 3명 등 수도권이 9명이고 광주와 대전에서 각각 1명이 새로 확진됐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이달 들어 20∼40명대를 오르내리다 지난 3일에는 52명까지 치솟기도 했지만 이번 주에는 19명→14명→11명 등 사흘 연속 10명대에 머무르고 있다.

한편 사망자는 늘지 않아 누적 289명을 유지했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