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서대문구, 목공 · 도예 ·가죽 공예 ·바리스타 등 총 15개 강좌 운영

2020/07/15 11:13:52아시아경제

서대문구 성인 직업체험 중 ‘도예’ 과정에 참여한 주민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성인 구민과 지역내 직장인을 대상으로 하는 직업체험 과정 ‘2020 천직을 위한 시간’을 운영하고 있다.


구는 목공, 도예, 가죽 공예, 등나무 공예, 바리스타, 요리, 제빵, 자동차정비, 인테리어 등 총 15개 강좌를 지난달 말부터 오는 10월 말까지 과목별로 4∼10회씩 열고 있다.


강좌는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교육장 소독과 환기, 점검표 작성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는 가운데 공방, 레스토랑, 카페, 협동조합, 평생학습관 등에서 진행된다.


강좌가 열리는 장소의 업주들이 대부분 강의를 맡아 현장감을 더한다. 수강료와 일부 재료비는 무료며 강좌에 따라 야간반과 주말반도 마련돼 있다.


구는 15개 강좌 전체 정원 100명이 선착순 모집 사흘 안에 모두 마감되고 50여 명이 대기자로 등록하는 등 이번 직업 체험과정에 대한 호응이 매우 높았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힘겨운 소상공인들에게 강의와 홍보의 장을 제공하며 힘을 북돋우는 기회도 되고 있다.


구는 주민들이 자신의 적성과 취향을 탐색하며 미래 직업의 변화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도록 이 같은 과정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이번 ‘천직을 위한 시간’ 프로그램이 평생학습을 이어가며 일상의 활력을 얻고 나아가 인생 후반전을 계획하는 데에도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