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강화서도 수돗물 유충 발생…인천 서구·부평 이어 신고 접수돼

2020/07/15 14:02:55뉴스핌

[인천=뉴스핌] 홍재경 기자 =인천지역 곳곳에서 수돗물 유충 발생 신고가 이어지고 있다.

인천시는 15일 강화군 수돗물에서도 유충이 나왔다는 신고가 전날 저녁 늦게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에 접수됐다고 밝혔다.

강화군의 한 주민은 전날 인터넷 맘카페에 "강화도도 수돗물 유충이 나왔다"는 글과 사진을 게시했다.

글쓴이는 "수돗물에 유충이 나왔다는 뉴스를 보자마자 (필터를) 확인해보니 유충이 있었다"며 "소름이 돋아 순간 소리를 질렀다"고 적었다.

인천시 수돗물 유충 발생 관련 긴급대책회의 모습.[사진=인천시] 2020.07.15 hjk01@newspim.com

상수도사업본부는 현장을 방문, 실제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생했는지를 확인하고 있다.

강화지역은 유충 발생 민원이 잇따르고 있는 서구와 같은 공촌정수장에서 수돗물이 공급되고 있다.

서구와 강화군 이외 부평 등지에서도 수돗물 유충 발생 소식이 잇따르고 있다.

인천지역 한 맘카페에는 "부평구 삼선동 주민인데 설거지를 하려고 물을 받았더니 유충이 있었다"거나 "남동구 구월동에도 유충 출현, 어디로 신고하나요"라는 글이 사진과 함께 잇따라 올라왔다.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공촌정수장 내 수돗물을 정수하는 데 사용되는 못(池) 형태의 '활성탄 여과지'를 유충 발생 원인으로 추정하고 있다.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부평과 계양 지역에 물을 공급하는 부평정수장을 확인했으나 서구나 강화군 지역에 물을 공급하는 공촌정수장과 달리 유충이 발견된 것은 없었다"며 "실제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생했는지와 원인 등을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hjk01@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