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종로구, 취약계층 어린이에 영양제 지원

2020/07/15 15:13:44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저소득 아동의 면역력을 키우고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드림스타트 영양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에 따른 취약계층 아동 지원대책의 일환이다. 만 0세(임산부 포함)부터 만 12세에 해당하는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대상 아동들에게 연령별 맞춤 영양제를 지원해 감염병의 위험에서 아동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진행하게 됐다.


지난 6월 사례회의 과정을 거쳐 가정 형편이 어려운 법정 저소득 아동 약 180명을 선정, 종로구 구립어린이집연합회(회장 김유애) 후원금으로 유아 및 청소년용 영양제와 영유아용 유산균 등을 각 2개월분씩 구입했다.


이어 7월6일부터 15일까지 대상자 가정을 방문해 물품 전달 뿐 아니라 아동 건강상태를 면밀히 살피고 감염병 예방 수칙을 안내하고 있다.


이번 영양제 구입을 위해 후원금을 기탁한 종로구 구립어린이집연합회는 매년 지역 아동을 위해 꾸준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 겨울에는 매서운 한파에 대비해 패딩점퍼 총 40벌을 지원, 취약계층 아동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힘을 보탠 바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평소보다 더 어려운 나날을 보내고 있는 지역 아동들을 염려하는 마음으로 구립어린이집 원장님 및 선생님들이 따뜻한 마음을 모아 후원금을 마련했다는 후문이다.


김영종 구청장은 “모두가 어려운 시기, 취약계층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위해 기꺼이 후원금을 기탁해준 구립어린이집연합회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앞으로도 찾아가는 사례관리를 바탕으로 아동을 위한 내실 있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