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배다해 사칭피해 호소 “사기꾼들 열일하네…무슨 천벌 받으려고”

2020/08/04 00:32:18매일경제

가수 배다해가 사칭피해를 호소했다.

배다해는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부터 다급하게 엄마, 아빠 연락이 와서는 보이스 피싱 피해 볼 뻔 하셨다고”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자신의 이름으로 모친에게 돈을 요구하는 톡의 캡처 이미지가 담겨 있다.

그는 “지금 이름이 바뀌었지만, 원래 내 이름이었다. 아버지가 바로 입금하셨는데 다행히 차단된 계좌였다고 한다”라며 “의심할 법도 했지만, 평소에 엄마, 아빠한테 문자나 카톡으로 돈 보내 달라는 이야기를 한 번씩 하는 편이라 당연히 나인 줄 알고 보내셨다고”라고 설명했다.

이어 “차단된 계좌라 다행이긴 하지만, 주변 지인분들과 서로 돈 보낼 때 꼭 육성 확인하고 보내시는 걸로. 모두 조심하셔라”고 덧붙였다.

또한 “문득 너무 화가 난다. 저 사람들 정말 무슨 천벌을 받으려고 저러고 사는 걸까”라고 분노했다.

마지막으로 배다해는 “#사기꾼들월요일부터열일하네 #나쁜사람들”이라는 해시태그로 불쾌함을 드러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