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블루홀 공동창업자 김강석, 소외 청년에 10억 기부

2020/08/06 18:17:38파이낸셜뉴스
김강석 블루홀 전 대표(왼쪽)와 예종석 사랑의열매 회장이 6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열린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랑의열매 제공
게임 '배틀그라운드'로 유명한 블루홀(현 크래프톤) 공동 창업자 김강석 전 대표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0억원을 기부 약정하며 한국형 기부자맞춤기금 9호로 가입했다.

이번 기부금은 한국형 기부자맞춤기금 9호로 '드리밍 청년' 기금으로 운영되며, 첫 번째 프로젝트로 시설 퇴소 청년들의 장학금을 지원하는 '드리밍 청년 인재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드리밍(dreaming)'은 이지러진 달을 지칭하는 호주 원주민의 단어로 장차 채워질 달처럼, 시설 퇴소 후 어려운 청년들이 미래를 꿈을 꾸고 채울 수 있도록 돕는 취지로 기금을 마련했다. 만 18세가 되면 아동 양육시설, 공동생활가정, 가정 위탁 등의 시설을 퇴소하는 청소년은 약 2600명 정도이며, 사회적·경제적 독립을 이루기엔 어린 나이기에 학업과 생계를 이어가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드리밍 청년 인재 프로젝트' 기금은 장학금과 맞춤형 생계비 등을 3년간 지원할 계획이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