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춘천 의암호 실종자 수색작업 종료...내일 아침 재개

2020/08/06 19:20:30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강원(종목홈) 춘천 의암호 선박 전복 사고 실종자들을 찾기 위한 수색 작업이 6일 오후 6시30분경 종료됐다.


관계 당국에 따르면 수색 작업은 7일 오전 일출 이후 재개될 예정이다.


이날 수색 작업은 소방과 경찰 등 835명과 헬기 7대 및 드론, 구명보트 등 장비 100대가 투입됐다.


이들 지역에는 오후 들어 비가 그쳤지만, 며칠간 내린 폭우로 유속이 매우 세고 흙탕물이어서 수색작업이 난항을 겪었다.


이날 오전 11시30분께 강원 춘천시 의암호에서는 경찰정·환경감시선·쓰레기수거선 등 선박 3척이 침몰해 탑승인원 8명 중 5명이 실종되고 2명이 구조됐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