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최명길, 다시 만났다…왜? [M+TV컷]

2020/08/09 11:34:07매일경제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과 최명길이 다시 한 번 만남을 가진다.

오는 10일 오후 방송되는 KBS2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연출 최윤석, 이호/ 극본 이은영/ 제작 아이윌미디어) 11회는 전생에 악연으로 얽힌 황정음(서현주 역)과 최명길(김선희 역)의 살 떨리는 대면 상황으로 흥미를 안길 예정이다.

앞서 김선희(최명길 분)는 서현주(황정음 분)를 찾아가 황지우(윤현민 분)와의 사이를 이간질하며 오해를 불러일으켰다. 다행히 두 사람은 오해를 풀었지만, 김선희의 폭주는 멈추지 않았다.

자신의 딸 한서윤(조우리 분)과 황지우의 결혼 기사를 독단적으로 배포한 것. 이를 본 서현주는 믿을 수 없다는 표정을 지어 긴장감을 형성했다.

이런 가운데 서현주와 김선희가 카페에서 마주해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고하고 있다. 김선희의 눈을 똑바로 쳐다보던 서현주가 이내 시선을 피해 꼬리를 내리는 모습을 보인다고. 반면 서현주를 압도하는 김선희의 차가운 시선과 입가에 걸린 은근한 미소는 소름을 유발, 그녀가 꾸미고 있는 일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특히 이날 김선희는 “서현주 씨는 황 대표를 얼마나 믿어요?”라는 말로 다시 한번 서현주의 마음을 흔든다고. 두 사람 사이를 끊임없이 견제해온 김선희가 서현주에게 전한 비밀은 무엇이며, 이로 인해 서현주와 황지우의 관계가 어떻게 변할지 본방송을 향한 관심이 증폭된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