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 구속적부심사 청구… 내일 오전 수원지법서 심사

2020/08/12 20:47:15아시아경제

지난 3월 2일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총회장이 경기도 가평군 신천지 평화의 궁전에서 열린 코로나19 사태 관련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아시아경제 최석진 기자] 지난 1일 구속된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총회장(89)이 법원에 구속적부심사를 청구했다.


12일 법원에 따르면 이 총회장은 구속이 합당한지 여부를 판단해 달라며 이날 구속적부심사를 청구했다.


이 총회장에 대한 구속적부심은 13일 오전 수원지법 형사11부 심리로 열릴 예정이다.


앞서 이 총회장은 신천지 간부들과 공모해 방역 당국에 신도 명단과 집회 장소를 축소해 보고하는 등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활동을 방해한 혐의로 구속됐다.







최석진 기자 csj040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