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코로나19]수도권 확진자 속출…서울 현대고·녹천중 학생 확진자 2명

2020/08/14 16:06:44뉴스핌

[서울 = 뉴스핌] 김범주 기자 = 수도권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급증한 14일 서울 강남구 현대고등학교 3학년 학생과 노원구 녹천중학교 학생 1명이 각각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서울시교육청 등에 따르면 현대고 3학년 학생은 전날, 녹천중 1학년 학생은 이날 각각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동대문시장 통일상가에서 의류도매업을 하는 부부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14일 오전 서울 중구 통일상가 인근 공원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상인 및 시민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2020.08.14 alwaysame@newspim.com

녹천중학생은 앞서 확진 판정을 받은 가족으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 학생의 어머니는 사랑제일교회 신도로 알려졌다. 서울은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만 이날 오후 12시 기준으로 19명까지 증가하는 등 급격히 늘고 있다.

다만 녹천중은 지난달 말 여름방학에 돌입해 학교를 통한 추가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해당 학생이 다녔던 학원의 학생 4명에 대해서는 검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전날 확진판정을 받은 현대고 3학년 학생은 발열 증상이 나타나 감염증 검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 학교는 이날 오전까지만 등교수업을 진행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학교마다 등교하는 학년이 다르고, 방학과 개학 일정이 모두 다르다"며 "현대고는 오는 19일이 방학인데, 그때까지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wideope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