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이재정 경기교육감 "2학기 시작 전 대응체계 점검·학생 보호 대책 강구"

2020/08/15 21:57:55뉴스핌

[용인=뉴스핌] 노호근 기자 = "2학기를 시작하기 전에 방역 대책을 정비해 학교교육과정 운영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

15일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코로나19 확산 긴급 대책회의를 주재했다.[사진=경기도교육청] 2020.08.15 seraro@newspim.com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15일 오후 도교육청 남부청사에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이 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는 최근 용인을 비롯해 양평, 여주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정부가 15일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상향함에 따라 교육청대응 체제를 점검하고 학생 보호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열렸다.

도교육청은 학생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용인과 양평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지역 학교를 2주 동안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하는 내용을 교육부와 협의하기로 했다.

전체 경기도 교직원과 학생들에게 2주 동안 외출을 자제하고 종교시설을 포함한 다중이용시설 이용금지를 간곡히 호소하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할 예정이다.

수원, 용인, 성남, 화성오산, 양평, 파주지역에는 학부모에게도 문자메시지를 보내 자녀들의 외출과 다중이용시설 지도를 당부하기로 했다.

도교육청은 도청과 방역 유관기관들과 유기적으로 협조해 적극적인 학생 안전대책을 강구할 방침이다.

이재정 교육감은 "지금 상황은 학교와 각 가정의 학부모들께서 2주 동안 학생들의 외출을 금지해야 할 정도로 심각하다"면서 "앞으로 2주 동안 종교시설, PC방, 코인 노래방 등 다중이용시설 자제가 꼭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serar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