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롯데홈쇼핑, 정부 환급금 10%에 2000만 포인트 더 준다

2020/03/30 09:39:09파이낸셜뉴스

롯데홈쇼핑은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 시 구매금액의 10%(최대 30만원)를 돌려주는 정부의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또 내달 30일까지 해당 상품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2000만 엘포인트(L.POINT)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TV, 티커머스, 온라인 등 전 채널을 통해 에어컨, 냉장고 등 환급 대상 상품 50여 개를 비롯해 국내 유명 가전 브랜드의 상품을 판매한다. 특히 TV홈쇼핑을 통해 환급 대상 상품을 가족 시청 시간대인 주말 오후에 주로 편성하는 등 집중적으로 판매한다. 환급에 더해 사은품도 증정하며, 추첨을 통해 20명에게 각각 100만 엘포인트를 제공한다. 당첨자 발표일은 6월 2일이다.

내달 1일과 4일에는 '삼성 스마트 빅스비 UHD TV', 5일 '위니아딤채(종목홈)' 김치냉장고를 판매하며, '캐리어 에어컨', '쿠쿠밥솥' 등 환급 대상 상품을 연이어 판매한다.

박형규 롯데홈쇼핑 리빙부문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국내 소비 진작에 기여하고, 고효율 가전제품 보급 확대로 에너지 절감 효과까지 얻기 위해 정부가 추진 중인 이번 환급사업에 참여해 다양한 혜택을 선보이게 됐다"며 "구매금액의 10% 환급에 더해 엘포인트 제공, 사은품 증정 등의 자체 행사를 추가해 보다 합리적인 소비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yjjoe@fnnews.com 조윤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