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경기도 농기원, 삼성電과 손잡고 '농산물직거래장터' 운영

2020/01/20 08:08:16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화성)=이영규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삼성전자(종목홈) 화성캠퍼스에 농산물직거래장터를 개설한다. 이번 행사는 경기농기원과 삼성전자가 경기도 농촌 경제 살리기 일환으로 기획한 장터다.


경기농기원은 설 명절을 앞두고 삼성전자 DS부문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20~21일 이틀간 화성캠퍼스에서 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경기도 및 시ㆍ군의 창업지원, 농산물종합가공센터 지원 등을 받고 있는 18개 농업 경영체가 참가해 한과, 건강식품 등 100여 품목을 시중가 보다 저렴하게 판매한다.


구매력이 높은 대기업 임직원을 대상으로 직거래 장터가 열리는 만큼 참가업체에는 제품 홍보와 안정적인 판로 개척이 가능할 전망이다.


오충환 도 농기원 기술사업팀장은 "직거래장터는 유통마진을 줄여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경제적 혜택이 돌아가고 소통의 자리를 제공하는 등의 장점을 가지고 있어 앞으로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